/MTN 모바일 – 머니투데이방송MTN

MTN 모바일 – 머니투데이방송MTN


가수 주현미가 무심한 남편과의 일화를 밝혔다.

13일에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가수 주현미가 스페셜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주현미는 20주년 결혼기념일에 있었던 일화에 대해 털어놨다.

주현미는 “20주년이 되니까 뭔가 기념을 하고 싶더라. 그래서 미리 남편에게 틈틈이 말을 했다. 그랬더니 남편은 ‘알겠다’고 답은 하더라”고 말했다.

이어 주현미는 “그런데 막상 그날 아무 것도 안 하더라. 평소 일어나던 대로 일어났고 결혼기념일이 평범한 일상처럼 지나가려 했다”고 말했다.

주현미는 “정말 속상하더라. 저는 기대를 많이 했다. 너무 화가 나서 목욕 용품을 챙겨서 하루 종일 사우나에 가 있었다”고 말했다.

이에 신동엽은 “그게 제일 큰 일탈이었냐”고 웃었고, 서장훈은 “그때 몇 시에 들어오셨냐”고 물었다.

그러자 주현미는 “늦게 왔다. 밤 8시에 왔다. 그런데 남편은 내가 나갔다 온 것도 모르더라”고 말해 모두를 폭소케 했다.

한편, SBS ‘미운 우리 새끼’는 매주 일요일 밤 9시5분에 방송된다.

(사진: 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 캡처)
[MTN 온라인 뉴스팀=김수정 기자(issue@mtn.co.kr)]

머니투데이방송의 기사에 대해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하실 분은 아래의 연락처로 연락주시길 바랍니다.

고충처리인 : 콘텐츠총괄부장02)2077-6288

Original Source